보험은 간이 안좋아서 취소됐고 -_-
(엄마가 알면 난 죽음이다 -_-)


농협은 준조합원 가입하러 갔더니
거주지 아니면 가입안됨.
지역내에 여러개의 지역농협이 있으면 그 농협끼리는 되지만 다른 지역에는 안됨
대리인은 직계만 가능(형제/자매 이런거 안됨)




아아 오늘 되는게 하나도 없어 ㅠ.ㅠ
저거 하러 가다가 버스에서 내리는데 눈이 녹은 물웅덩이에 발이 폭싹 빠지지 않나 ㅠ.ㅠ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적금을 만들러 갔는데...  (2) 2011.02.01
블로그 휴식  (6) 2011.01.29
보험과 농협가입 해프닝  (4) 2011.01.24
no stick, only carrot  (3) 2011.01.11
지친다  (2) 2010.12.17
쿨쿨쿨  (4) 2010.12.14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헉... 간이.. 안좋으시다늬.... 건강조심하세요^^

    2011.01.25 08: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잠이 부족하고 스트레스 인것 같아요 으헝헝 ㅠ.ㅠ
      나이 30먹더니 슬슬 맛이 나는게 티가나서 슬퍼요 ㅠ.ㅠ

      2011.01.25 09:05 신고 [ ADDR : EDIT/ DEL ]
  2. 술 담배는 금기 이겠거니 하고 사십시오...허, 30 이면 펄펄 날을 땐데요...ㅎㅎㅎ...

    험~...

    그럼, 20000=3=3=3

    2011.01.26 15:47 [ ADDR : EDIT/ DEL : REPLY ]
    • 술은 어쩔수 없을때만 먹고, 담배는 안해요 ㅎㅎ
      아무래도 피로도가 200% 라서 그럴꺼 같아요 ㅠ.ㅠ

      검사 전날에 아싸 좋구나 회사 늦게 가도 되는구나!
      해서 새벽 2시에 잤어요 ㅠ.ㅠ

      2011.01.26 22:36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