때르르르르르릉!

'아 알람이다. 오늘 일요일이지?'

(6:40분에 알림이 울었으니 7:10분 알람을 끄고 9시에 다시 일어 나자)

쿨쿨쿨

"얌마 모해! 회사 안가?"

"무슨 회사 오늘 일요일아냐?"

"화요일이야 언넝 출근해!!!"


"헉?!?!"








이거슨 구차니군의 오늘 아침 상황 -_-

결론 : 지각은 면했음 -_-
         겨우겨우 3분 차이로 -_-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no stick, only carrot  (3) 2011.01.11
지친다  (2) 2010.12.17
쿨쿨쿨  (4) 2010.12.14
삶이란  (4) 2010.12.13
근무시간에는 블로깅질 하지 말라는 신의 계시?!  (0) 2010.12.07
검토하는 것도 짜증나!  (0) 2010.12.04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ㅋㅋㅋ 전 지금 백수 놀이 중~
    하지만 담달부터 다시 출근이네욤.

    2010.12.15 09: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전 며칠전에 전쟁나는 꿈꾸다가 화들짝 일어나보니...토요일 아침이더군요.
    근데 안심하고 다시 잠들었더니...이번엔 핵전쟁...ㅡㅡ;.

    2010.12.20 02: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으헝 저도 꿈을 꾸었는데 뜬금없이 일본 홋카이도로 끌려가서 말도 안되는 유학을 갔는데, 학교 탈출하고 그게 정상인데 한달이나 거기 있었다고 혼나고 ㅠ.ㅠ

      꿈이 정리가 안되는데 아무튼 이상한 꿈을 꾸었어요 ㅠ.ㅠ

      2010.12.20 22:11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