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30'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9.11.30 작업일지 겸 반성문 쓰는데..(?)
  2. 2019.11.30 컴퓨터들아 오늘 나한테 왜이러니..

반성문은 아니지만 반성문이라는 느낌이 팍팍 드는데..

 

아무튼 작업 내역을 역추적하고 있다 보니 시작은 8월 13일 git 저장소 딴게 처음

8월 / 9월/ 10월 / 11월

월로는 4개월이고, 실제 시간으로는 본궤도 오른건 3달 정도 인데

그 3달 내내 야근에 철야에 주말출근에 멘탈이 탈탈탈 털려 나가는게 문제

 

다른 사람들도 3월부터 해서 별 차이 없어 라고 하지만

년초에 조금 정리 도와주면서 한 깜이 있어서 그나마 이해하고 따라갔다고 스스로 칭찬해주고 싶지만

적으면서 정리해보다 보니 제대로 한게 하나도 없네~ 하하하!!! 이러는 느낌이라 자괴감 작렬중

 

아무튼.. 이번생에서 가장 짧고 강렬한 3개월로 무덤에 갈때 기억하게 될 듯 하다.

 

 

+

1. XML 파싱을 안해본건 아니지만 이렇게 까지 복잡한 XSD는 처음

2. 단일 파일로 8기가 다뤄본건 또 처음..(근데 얘 바이너리 아니다.. 텍스트다.. XML이니까)

3. node.js 에서 단일 파일 1.5기가 이상 못다뤄서 스트림 써야 한다는 것도 첨 알았네

4. 이번 생에서 처음으로 DB를 다루는데 처음다루는데 72만건 짜리가 똭.. (항목별로는 천만건 단위도 존재하니..)

   내 인생에서 다시는 DB가 없다 라고 선언하고 싶은 수준의 멘탈 탈탈탈 상태

5. XSD를 내가 해석을 못했던 건가?

   정작 XML을 보면 XSD랑 동떨어지게 기술하지 않은 내용들이 보이는 느낌. (정리해둔게 없으니 끄응..)

6. 거기다가 생물학 + 의료 분야라 생소한 단어들로 도배되다 보니 그냥 단어를 token이라고만 받아들이게 되는 형국

7. 결론은.. 걍 쓰기 편하게 주는 데이터나 받아써야지 내 능력 밖이구나 라는걸 깨닫고 있음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생애 첫 볼펜 끝까지 쓰기 성공  (0) 2019.12.03
역대급 지하철 무임환승 ㅋ  (0) 2019.12.02
작업일지 겸 반성문 쓰는데..(?)  (0) 2019.11.30
점점 부족한 것만 보인다.  (0) 2019.11.27
언제나 야근  (0) 2019.11.26
자살에 대하여  (4) 2019.11.24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개소리 왈왈/컴퓨터2019. 11. 30. 11:57

회사 나와서 컴퓨터 켜고 구글 메일 확인하려는데 잘안되는 현상 발생

옆에 있는 허브를 보니 깜박깜박 해서 허브 전원 뽑았다  켜는데 여전한거 봐서는

개인적으로 쓰는 리눅스 서버가 또 먹통이 되었구나.. 싶어서 강제로 껐다 켜는데

몇번을 시도해서 안되길래 뚜껑 열고 보니 55코드

하.. 이 징글징글한 55코드는 ASRock의 숙명인가?

 

처음에는 55에러(메모리 설치 안됨) 뿜다가

뽑았다가 다시 꽂아주니 4C 에러에서 반복..

그래서 메모리 뱅크 옮겨주니 문제없이 켜지는데 도대체 머가 문제일까..

ASRock 특유의 메모리 슬롯 구조 때문이려나?(양쪽 걸쇠가 아닌 한쪽 걸쇠)

 

아무튼 이로서 ASRock의 신뢰도가 1하락 중..

검색해보니 ASRock의 메모리 문제는 좀 악명이 높은듯하다.

'개소리 왈왈 > 컴퓨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랫만에 용산 방문  (2) 2019.12.23
V3 문제였냐!?  (0) 2019.12.09
컴퓨터들아 오늘 나한테 왜이러니..  (0) 2019.11.30
메인보드 LGA1155 핀이 휘었어?! 왜!?  (2) 2019.11.02
물욕비용 만원. 성공적?  (6) 2019.10.07
viliv S5 i-LOG  (2) 2019.09.28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