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서 나오자 마자 쌓여있는 눈을 보면서


"출근 해야 하나?"


버스를 기다리는데 오는 족족 콩나물 시루인걸 보면서


"정말 출근 해야 하나?"


버스 못타고 걸어서 지하철에 갔는데 또 콩나물 시루인걸 보면서


""정말루 출근 해야 하나??"


정말 이건촘.....
국가재난 사태 선포하고 출근 안하게 해야 하는거 아냐??!?!?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퇴근일기 - 20100111  (4) 2010.01.12
서버가 슬슬 죽어가는 느낌이..  (6) 2010.01.08
폭설 주의보인데.. 출근해야해?  (8) 2010.01.04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4) 2010.01.01
퇴근일기 - 20091222  (0) 2009.12.23
아~ 18 추워!  (9) 2009.12.21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늘 같은날은 국가비상사태 선포하고 집에 있게 해야죠...
    어흑.. 출근하는데 발이 눈에 푹푹~ 빠지면서 양말이고 신발이고 다 젖었어요 ㅠㅠ

    2010.01.04 11:11 [ ADDR : EDIT/ DEL : REPLY ]
    • 단지 잿밥에 관심이 많은 1인인거죠 ㅋㅋ
      아 정말 이런날은 국가적으로 휴무를 선포해야해요 ㅠ.ㅠ

      2010.01.04 11:21 [ ADDR : EDIT/ DEL ]
  2. 전 오늘 과외하는 곳으로 전화 걸어 오늘 휴강선언했답니다.
    가는데 5시간,,, 으

    2010.01.04 15:07 [ ADDR : EDIT/ DEL : REPLY ]
  3. 아침출근 보통때 40분거리 오늘 2시간 40분 걸렸음. 퇴근길 비상을 선포하고 많은 방법을 강구.

    1) 평소처럼 통근버스를 탄다.
    2) 열심히 땡치고 튀어서 통근버스 첫차를 탄다. (10분의 차이는 퇴근길 1시간의 차이)
    3) 수원역으로 가는 통근버스를 타고 1호선을 타고 올라온다.

    3번이 유력했으나 2번으로 결정. 평소보다 30분 더 걸리고 무사히 집에 도착. 못올줄 알았음 ㅠㅠ 3번 했으면 완전 삽질이었을꺼야 ㅋㅋ

    2010.01.04 20:02 [ ADDR : EDIT/ DEL : REPLY ]
  4. 전 어제 눈 쏟아지는 걸 보며 세상이 잠시 멈춰도 좋지 않을까 했답니다..^^

    2010.01.05 22:35 [ ADDR : EDIT/ DEL : REPLY ]
    • 국가재난사태!!! 회사를 쉬게 해달라!!!
      딱 이 말을 하고 싶었어요 ㅠ.ㅠ

      2010.01.06 10:01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