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밤에 똥개 산책 시켜준다고 돌고 오는데

옆 아파트 놀이터에서 중~고 딩 정도로 보이는 머스마 6~7명이 담배를 피는거 발견

한소리 할까 하다가도 솔찍히 쪽수에서 밀려서 겁나고

내가 사는 아파트가 아니니 말할 명분도 없고


오늘 출근하면서 기사를 보니 이런 내용이 딱 나오네

[링크 : https://news.v.daum.net/v/20181105165408783]


+

어른은 세금내기 싫어서 발악인데

애들은 세금내려고 안달이구나 싶으면서도

담배피지 말라는 말보다는 흡연구역 가서 피우라고 정도는 말할걸 그랬나 싶긴하다.

(근데 칼빵 맞음 어떡해.. ㅠㅠ)

'개소리 왈왈 > 육아관련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으어어 ko. 그리고 3달 이후  (0) 2018.11.17
공기청정기 키트?  (2) 2018.11.15
청소년 흡연  (5) 2018.11.06
돌 잔치!!  (6) 2018.11.03
키즈카페 다녀옴  (2) 2018.10.28
혓바늘..  (2) 2018.10.27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놀이터에서 담배 피는 애들 보면 애들 노는데서 그러지 말고 다른게 가서 피우라고 말하는 편인데
    언론에 나오는 것들만 특별한건지
    최소한 자리는 피하는 애들이던데요. ^^
    저는 제가 사는 아파트라서 말할 명분은 있었어요. ㅋ

    2018.11.06 12: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우리 아파트가 아닌지라 ㅋㅋㅋㅋ
      아무튼 기사화 하려면 자극적이어야 하니 피한건 기사화 안되겠죠

      2018.11.06 12:07 신고 [ ADDR : EDIT/ DEL ]
  2. 비밀댓글입니다

    2018.11.07 17:46 [ ADDR : EDIT/ DEL : REPLY ]
  3. 비밀댓글입니다

    2018.11.07 18:06 [ ADDR : EDIT/ DEL : REPLY ]
    • 커피타임을 갖고 싶지만 너무 멀어서 힘들거 같네요 ㅠㅠ
      직장 근처 지나갈일 있으면 연락처 저장해놨다가 연락드리겠습니다 ^^

      2018.11.07 18:09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