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소리 왈왈/육아관련 주저리'에 해당되는 글 434건

  1. 2022.11.19 오랫만에 나들이
  2. 2022.11.13 치느님은 옳다
  3. 2022.11.12 코로나 골골골
  4. 2022.10.31 10월 끝
  5. 2022.10.28 ko
  6. 2022.10.27 질러?
  7. 2022.10.23 장보기 두렵다
  8. 2022.10.22 피곤 기절
  9. 2022.10.09 기절기절
  10. 2022.10.08 일정 망함

장모님 댁으로 고고!

코로나 걸려서 못가고 이래저래 바쁘시다고 못가고 난리치다가

거의 5개월 만에 가는 듯.

'개소리 왈왈 > 육아관련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치느님은 옳다  (0) 2022.11.13
코로나 골골골  (0) 2022.11.12
10월 끝  (0) 2022.10.31
ko  (0) 2022.10.28
질러?  (0) 2022.10.27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내님이 뿌링클과 나초킹? 이걸 반반으로 시켰는데

개인적으로는 뿌링클 보단 나초킹이 나은듯.

그냥 간장치킨인가 싶기도 하고 ㅎ

'개소리 왈왈 > 육아관련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랫만에 나들이  (0) 2022.11.19
코로나 골골골  (0) 2022.11.12
10월 끝  (0) 2022.10.31
ko  (0) 2022.10.28
질러?  (0) 2022.10.27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몇일 아프고 안아프다가

지속적으로 두통에 어지러움?

'개소리 왈왈 > 육아관련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랫만에 나들이  (0) 2022.11.19
치느님은 옳다  (0) 2022.11.13
10월 끝  (0) 2022.10.31
ko  (0) 2022.10.28
질러?  (0) 2022.10.27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어우 2022년도 이제2달 남았구나

.

'개소리 왈왈 > 육아관련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치느님은 옳다  (0) 2022.11.13
코로나 골골골  (0) 2022.11.12
ko  (0) 2022.10.28
질러?  (0) 2022.10.27
장보기 두렵다  (0) 2022.10.23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ko

빡세!!!

'개소리 왈왈 > 육아관련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코로나 골골골  (0) 2022.11.12
10월 끝  (0) 2022.10.31
질러?  (0) 2022.10.27
장보기 두렵다  (0) 2022.10.23
피곤 기절  (0) 2022.10.22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먼가 의욕도 없고 흐음..

질러야 할 때 인가!

'개소리 왈왈 > 육아관련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월 끝  (0) 2022.10.31
ko  (0) 2022.10.28
장보기 두렵다  (0) 2022.10.23
피곤 기절  (0) 2022.10.22
기절기절  (0) 2022.10.09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가격이 머 조금 집으면 10만원대..

'개소리 왈왈 > 육아관련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ko  (0) 2022.10.28
질러?  (0) 2022.10.27
피곤 기절  (0) 2022.10.22
기절기절  (0) 2022.10.09
일정 망함  (0) 2022.10.08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자도자도 피곤하네

연혼이 피로한게야..

'개소리 왈왈 > 육아관련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질러?  (0) 2022.10.27
장보기 두렵다  (0) 2022.10.23
기절기절  (0) 2022.10.09
일정 망함  (0) 2022.10.08
내일 여의도 불꽃축제  (0) 2022.10.07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자도 자도 피곤..

비 때문인가.

'개소리 왈왈 > 육아관련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장보기 두렵다  (0) 2022.10.23
피곤 기절  (0) 2022.10.22
일정 망함  (0) 2022.10.08
내일 여의도 불꽃축제  (0) 2022.10.07
비가 그치질 않네  (0) 2022.10.03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점심때 몸 지질겸 온천텔 갔는데

보일러 고장나서 수리한다고 미지근한 물로 씼고

나갈때 되어서야 뜨신물이 나와서 조금 지지고

 

집에오면서 짜장면 vs 불꽃축제 에서 애들이 배고파도 가겠다! 했는데

강변북로 옥수 지나면서 움직이질 않는데, 애들은 오줌 마렵다고 난리.

아무튼 서빙고 쯤에서 겨우 돌려서 나오는데 차들은 혼돈의 카오스..

 

+

나중에 기사 찾아보니 저러고 있었으니 차가 아예 움직이질 못했던 듯..

[링크 : https://www.chosun.com/national/national_general/2022/10/09/TKQPFEUELNET3NTCYGZV5GHHDE/]

'개소리 왈왈 > 육아관련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피곤 기절  (0) 2022.10.22
기절기절  (0) 2022.10.09
내일 여의도 불꽃축제  (0) 2022.10.07
비가 그치질 않네  (0) 2022.10.03
어제는 운동회 오늘은 워크샾  (0) 2022.09.30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