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존에는 질레트 마하 3썼는데

면도날도 사야할때가 되었고 해서 마트 간감에 할인한다는데

막상 사고 검색해보니 전혀 안 싸네 ㅠㅠ


SAMSUNG | SHV-E25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8:07:01 19:47:06


아무튼 PACE 6 II 써본 소감 (아침에 1번 이지만)

1. 잘 깎이네?

2. 근데 피부 밀착까진 잘 깎이는데 깊숙히 안에 까지 하려면 조금 세게 눌러서 깎아야 함

3. 마하 3보다 아래 고무 부분이 커서 코 면도할때 거슬림(익숙함의 문제)

4. 6중 날이라 면도기 터는데 털이 박혀서 잘 안나오네?

5. XL 2랑 6이랑 면도날 케이스가 다름



개인적으로는 3번이랑 4번이 좀 크리티컬 ㅠㅠ

이제 조금 오래 써보면 내구도도 대충 알게 되겠지 머 ㅋㅋ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옴니뷰 좋아보이네?  (3) 2018.07.03
정기권 요금 조회..(?)  (2) 2018.07.02
도루코 pace 6 II + XL 2 셋트 구매  (2) 2018.07.02
벌써 6월의 끝..  (0) 2018.06.30
퇴사들의 시작  (6) 2018.06.29
저녁이 있는 삶에 대한 생각  (4) 2018.06.26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 계속 질레트만 쓰다가 중간에 도루코 6날이라고 해서 갈아탔었는데
    저하고는 안맞더라고요. 익숙함의 차이인지는 모르겠는데..
    잘 안깎여요. ㅜㅜ

    2018.07.03 13: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어제는 완전 짱이다 싶었는데
      두번째 갂으니 어제만 못하네 느낌입니다.

      다만, 질레트때 보다 살 깊숙히 수염을 갂는지 저녁때 까지도 수염이 안나오네요.
      덕분에.. 수염이 밖으로 못자라나와서 염증 생길까 조금 걱정중입니다 ㅠㅠ

      2018.07.03 13:03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