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가 요즘은 개점 휴업상태라..
새로운 내용이 전혀 적혀지지 않고 있다.



다르게 말하면 흥미를 잃었다고 해야할수도 있고
새로운 일을 하는게 없고, 기존의 유지보수 업무에 빠져있는 것 일수도 있고
새로운 걸 알아가는게 두려운 것일수도 있으며
정체되어 있다는 말일테다...



왜 이렇게 정체되어 버린걸까..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발 신용카드 안써!!!!  (0) 2012.09.21
다국어 지원은 짜증나  (0) 2012.09.06
새로움에 대한 갈망?  (3) 2012.08.22
돈돈돈  (4) 2012.08.20
일하기 싫어  (2) 2012.08.16
휴가끝 지옥시작 ㅠ.ㅠ  (0) 2012.08.05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보를 꾸준히 게시하는것도 열정(or 재미)이 있어야...
    아니면 직업적으로 먹고사는것과 관계가 되든가
    위의 어느쪽도 아니면 연령대가 이익에 구애받지 않는 10대든가요.

    이익에 구애받지 않는 어릴적으로 돌아가고 싶습니다.

    2012.08.23 11:20 [ ADDR : EDIT/ DEL : REPLY ]
    • 어릴적으로 돌아가고 싶진 않아요.
      수능과 군대가 흑! ㅠ.ㅠ

      2012.09.03 00:49 신고 [ ADDR : EDIT/ DEL ]
    • 듣고보니 또 그렇네요. ㅎㅎ;;;
      아놔~ 수능~ 군대 ㅋㅋㅋ;;;

      2012.09.03 12:10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