똥꼬에 똥이 너무 딱딱히 붙어서 떼어내지질 않아

뜨거운물에 씻기고 헤어드라이어 열풍으로 말려주니 조금은 더 뽀샤시 해진 느낌?

 

 

'개소리 왈왈 > 사진과 수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미꾸라지 방생  (8) 2020.05.16
무지개  (0) 2020.05.11
병아리 목욕  (0) 2020.05.08
병아리 2마리 획득  (0) 2020.04.29
영월 봄 하늘  (0) 2020.03.13
숯불. 불꽃  (0) 2020.01.27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