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전 회사에서 연락와서

12월 정도 부터 부탁하려던 일인데

이제까지 해결이 안되서 또 다시 수정을 요청하는데

 

뜬금없이 이메일 알려달라고 카톡오고

밥한끼로 때우려는 심뽀가 괘심해서

 

1. 한번 해주고 다시는 부탁을 안 받는다

2. 돈을 받는다 중에 고민을 하는 중

 

돈이 궁할때기도 하고 한번 돈 받고 하면 되긴한데 

이런 경험이 없어서 얼마나 받아야 할지도 애매하고 이래저래 고민되는 상황

 

아무튼 평소에 살갑고 친하게 지내던 사람이면 군말없이 하겠다만

이번 연락은 왜이리 찜찜하게 하는지 -_-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가 낀 날인가..  (2) 2020.03.17
퇴직금 지급 기한이 언제더라..  (2) 2020.03.17
D-0 자유!  (2) 2020.02.28
D-1  (0) 2020.02.27
주말을 기다려야 겠군..  (0) 2020.02.26
허헉 그래픽 카드 무분 당첨  (2) 2020.02.25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당연히 2번이죠.
    돈 주면 합니다. ㅋ

    2020.03.18 18: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ㅋㅋ 그냥 돈도 안 받고 안하고 싶은게 솔찍한 심정인게 작성해둔 프로그램이 2년 전꺼라 수정하려면 한참 머리를 싸매야 하거든요 ㅠㅠ

      2020.03.18 19:58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