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드라인이 길어지는 만큼

내 목숨줄이 길어지는게 아니라 짧아지는 것 처럼 느끼게 되는건

착각인가.. 아니면 잘못된 인과(?)를 생각하게 되는건가?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래 강하게 크는 기회라고 생각하자  (0) 2019.12.08
그냥... 회사가 싫은건가?  (0) 2019.12.07
또 다시 연장  (0) 2019.12.06
인간적인 대화가 필요해  (4) 2019.12.05
never ending story  (2) 2019.12.04
난 무능력합니다  (4) 2019.12.03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