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는 친구랑 밥 먹으러 나가고

애들은 다행히도 모두 자는데


홀로 회사 가서 하려고 하다가 못한 일을

혼자 남아서 하려니 더 서글프네..



에라이.. 열심히 문서 작업이나 하자

그래야 아내님 주중에 덜 힘들지.. ㅠㅠ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e4ds의 선물 fluke 3단 우산  (2) 2018.11.19
정줄 로그아웃..  (5) 2018.11.14
애들 다 재우고..  (2) 2018.11.10
내 하루 어디갔어..  (2) 2018.11.04
우울할 땐 아내 몰래 하나 지르자~  (1) 2018.10.23
단풍이 절정이라는데..  (2) 2018.10.20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응 오늘 토요일인데.. ㅠㅠ

    2018.11.10 22: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