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근 6:30이다 보니 도착하니 8:10

아내도 배고프고 나도 배고파서 폭식하니 어떻게 해야하나..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갑자기 가을  (0) 2018.08.16
출근길 소확행  (0) 2018.08.07
퇴근하니.. 8시..  (2) 2018.08.06
내일 첫 출근  (6) 2018.08.05
휴가(?) 시작!  (0) 2018.07.29
서피스 프로 4  (5) 2018.07.24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도 그랬는데요...
    결국 살쪘어요....

    2018.08.08 20: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