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수수

항상 제품으로서 삶아진 녀석만 먹다보니 어떻게 열리는지 궁금했는데

이번에 시골간김에 찰칵!

한 그루에 두세개 겨우 열리는데 상품성 있는건 하나 정도 겨우라고..

그런거 보면.. 옥수수 하나 500원 너무 싸다...


그리고 옥수수니까, 사탕'수수' 처럼 달달하지 않을까? 라는 생각도 드네

Canon | Canon EOS M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320sec | F/4.5 | +0.67 EV | 33.0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8:08:02 09:15:53


무궁화

옥수수 맞은편 길에 무궁화가 피었다.

Canon | Canon EOS M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80sec | F/5.6 | -0.67 EV | 55.0mm | ISO-125 | Off Compulsory | 2018:08:02 09:16:48


Canon | Canon EOS M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80sec | F/5.6 | -1.67 EV | 55.0mm | ISO-125 | Off Compulsory | 2018:08:02 09:17:59


Canon | Canon EOS M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60sec | F/5.6 | +0.33 EV | 55.0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8:08:02 09:19:43


'개소리 왈왈 > 사진과 수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eos r  (2) 2018.09.19
태양이 싫어  (2) 2018.08.17
옥수수, 그리고 무궁화  (0) 2018.08.04
먹방 느낌의 사진  (2) 2018.08.04
영월 밤하늘 은하수  (0) 2018.08.03
어제자 배달 숭어회  (0) 2018.08.01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