먼가 있어 보이지만 정작 가서 보면

그냥 기존에 해오던 것에 용어만 좀 덧 씌운 느낌?

 

시뮬레이션도 그냥 XR, AR,  디지털 트윈 이런 용어만 더 추가되고

40분 발표시간으로 인해서 수박 겉핥기만도 못한 내용이 되어버려서 아쉽..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집에서 PLC 코드 분석  (0) 2022.05.14
보안 전시회  (0) 2022.04.20
ai 컨퍼런스  (0) 2022.04.14
외근, 구매  (0) 2022.03.15
대선, 코로나  (0) 2022.03.09
먹방  (0) 2022.02.26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