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하는 일은 위성셋탑 개발입니다. 아직 연차와 능력이 안되서 UI 개발을 하고 있지만, 취미로는 AVR을 하고 있습니다.
머 같은 프로그래밍이니 차이가 없을꺼 같긴하지만, 조금더 H/W에 가까운 AVR이 마음에 들긴 합니다.

아무튼 오늘 위성셋탑 카페에서 운영자님의 고뇌에 찬 쪽지와 메일이 날아 왔습니다.
어떻게 하면 카페를 활성화 시킬수 있겠느냐. 나 혼자 운영해 나가기 너무 힘들다 라는게 주요 내용인데
위성셋탑뿐만 아니라 국내 IT 업계 특성/혹은 SDK도 License 맺어서 하는 한계상
자신의 노하우나 질문도 마음대로 하지 못한다는 사실에 이래저래 좌절을 느끼고
실질적으로 쓸만한 결론을 내리지 못한채 하루가 지나가고 있습니다.

일부 회원은 자기 밥줄이니까 자신의 결정이니 공개하려면 해라, 안할꺼면 하지 말고 라는 식으로 적었는데
전직을 하신 분이라(원래 마케팅쪽이였다가 개발로 오셨다고 하셨는데 영업맨 말투라서 조금 짜증은 납니다)
말로는 참 쉽게 하시지만, 우리나라 개발자의 족쇄를 너무 모르시는거 같아서 답답합니다.

내가 개발한 프로그램. 모듈들은 전부 내것이 아닌 회사의 소유물이고,
내가 공개적으로 알릴수가 없습니다. 이러한 회사의 배타성이 이러한 정보의 공유를 막고 있는게 아닐까 생각이 됩니다만
위에서 말했듯이 노하우 = 기술 = 돈 이라는 공식이 있기 때문에 지금까지 이 관행이 이어져 오고 있는게 아닐까 생각이 됩니다.

그래도 opensource의 사례를 보면, 폐쇄적인 windows 보다 linux의 발전이 빠르고, 단기간에 안정화 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듯,
IT개발자들도 폐쇄성에서 조금은 벗어 낫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역으로, 회사에서 쓸만한 모듈, 기술들을 미리 공개적으로 개발하고 그것을 회사의 프로그램에 적용하는 방식이
현재로서는 그나마 현실적인 대안이 될 듯 합니다. 회사의 것을 만들기 위해 만들어진 기술은 회사에 종족이 된다면, 범용적으로
미리 만들어 놓은 기술은 그렇게 종속시킬수 없을테니 말이죠.

아무튼 하나하나 만들어서 미리미리 올려 놓고 회사에 것에 적용하도록 열심히 머리를 굴려 봐야겠습니다.
신고
Posted by 구차니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 위성셋탑박스~~~
    저도 윈도우 어플쪽에서 벗어나서 좀더 새로운 것을 해보고 싶은데 기회가 오질 않네요 ^^

    2008.11.03 15: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개인적으로는 AVR(Micom)을 공부 하고 있는데 진전이 없네요 ㅎㅎ Win32도 공부 해야 하는데.. 라고만 하고 있어요 ^^;

      2008.11.03 20:13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