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조가 없어서 튜브식 수영장에 목욕도 시켜보고

집정리도 큰건 거의 제자리를 다 잡았고

이제 작은것들만 남았네

 

그나저나 출근하고 싶은 날은 다가오는데

어떻게 취업을 해야하지? ㅠㅠ

'개소리 왈왈 > 육아관련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잔광 콘덴서, 지연스위치  (0) 2020.07.01
월의 끝  (0) 2020.06.30
이제야 좀 이사가 끝나가나..  (0) 2020.06.28
제사  (0) 2020.06.27
이사 이후 정리중  (0) 2020.06.26
스무버, 정수기 필터  (0) 2020.06.25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