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쁜년 내 얼굴이나 보고 가지 그걸 못 참고 가냐...

 

 

+

2019.05.24

어제 화장을 치뤄주고 옴

'개소리 왈왈 > 육아관련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쏘카 처음 써봄  (4) 2019.05.23
개복이 구름다리 건넘  (2) 2019.05.23
공사 빡세다..  (2) 2019.05.19
피곤쓰  (2) 2019.04.28
분노쓰  (0) 2019.04.27
피곤  (0) 2019.04.20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 ㅜㅜ

    2019.05.24 10: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머 14살이라 오래 살았긴 하죠.
      가끔 보이는 17살 20살 멍멍이들에 비하면 빨리 떠나긴 했지만요 ㅠㅠ

      2019.05.24 11:03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