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픽 카드는 중고로 GTS650 수준으로 지르고(한 10만원)
케이스는 하드 공진음을 잡을수 있는 녀석으로... 한 5만원
솔찍히 가장 시급(!) 한 것은 2T 하드.. 이거 한 10만원? (음? 조금 오른 기분인데?)

그리고 나중에는 울트라 샤프 2560x1440 짜리 하나? 미친척 둘? ㅋㅋㅋ
모니터는 솔찍히 관두면 회사에 쓰던 두개 가져오면 되지만 6개월 정도 남았으니 그냥 참아볼까..?
(회사에서 쓰고 있는 PC/모니터는 개인돈으로 지른거 -_-)

[링크 : http://prod.danawa.com/info/?pcode=1662111] << 케이스

'개소리 왈왈 > 컴퓨터' 카테고리의 다른 글

alc888 과 GTX650 사운드 카드 인식 충돌  (1) 2013.02.13
Geforce GTX650 지름  (0) 2013.02.13
지름신 목록  (2) 2013.02.11
2013 CES 관련 글들을 보며 느낀 추세  (4) 2013.01.13
TC1100 무선랜 교체!!  (0) 2012.12.20
장비 분출목록  (0) 2012.12.01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름신은 끝이 없습니당...ㅋㅋ

    2013.02.12 11: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아 망했어요 ㅠ.ㅠ 파산모드에요 ㅠ.ㅠ
      게임은 질렀는데 오류나서 안돼요 엉엉엉 ㅠ.ㅠ

      2013.02.12 11:08 신고 [ ADDR : EDIT/ DEL ]